최종편집일시:2020.07.06 (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경찰 사회 문화/교육 오피니언 지역뉴스 기동취재본부 정치.경제 건강/스포츠 탐방
 
전체보기
경찰청
지방경찰청
해양경찰
경찰서
지구대
소방경찰
경우회
뉴스 홈 경찰 경찰서 기사목록
 
태안해경, 계류 작업 중 선박사이 낀 스리랑카 선원 응급후송
...다행히 크게 다치진 않아
기사입력 2019-11-27 오후 1:33:00 | 최종수정 2019-11-27 13:33        


▲ 해경과 소방경찰이 다친 외국 선원을 응급후송하고 있다(사진 태안해경찰서 제공)

<김대효 기자> 태안 해양경찰서(서장 김환경)는 25일 오후 4시 11분께 충남 태안군 원북면 학암포항에서 정박 계류 작업 중 선박 사이에 왼쪽 다리가 끼어 다친, 스리랑카 국적의 투샤라 제야신 씨(40세)를 인근병원에 응급후송했다고 밝혔다.

 어선 H호(7.93톤) 선원인 투샤라 씨 사고 직후 H호 선장 김모 씨(59세)의 119 전화 신고로 해경과 소방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투샤라 씨를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다.  H호 선장 김씨에 따르면, 3년 가까이 함께 일해 온 투샤라 씨는 매년 그래 왔 듯이 겨울 어한기를 맞아 곧 고국 스리랑카로 갔다가 내년에 다시 한국으로 와서 일할 참이었다고 전했다.  다행히 투샤라 씨는 골절 등 큰 이상 없이 가벼운 찰과상과 근육이 놀라 안정을 찾으면 곧 거동을 회복할 수 있을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제공 :
 
 
 
 
 
 
 
태안해경, 동절기 어선사고 예방 합동 지도점검 등 강화
인천청장, 미추홀서 주안역지구대‘으뜸지역관서’인증패 수여
경찰서 기사목록 보기
 
  경찰 주요기사
2019년 총경 승진임용 예정자 명단
인천강화서, 신임대원 서장과의 간담회
인천남부경찰서, 승진임용식 개최
강신명 경찰청장 복지시설 및 부상경찰관 위문
인천남동경찰서, 2014년도 4대 사회악근절 종합평..
인천남부서, 공·폐가 일제수색
강화署, 승진 임용식 개최
천남부서, 승진임용식 개최
 
 
주간 인기뉴스
여성단체 민낯 "낮에는 천사? 밤에는 악마?" 성매매 종사 여성 ..
여성단체 민낯 "낮에는 천사? 밤..
미추홀구종합자원봉사센터,농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수봉공원 ..
부동산 후속대책 고위직들이 먼..
미추홀구의회, 제8대 후반기 의..
 
인기 포토뉴스
국가 새 외교안보라인 불안하..
부동산 후속대책 고위직들이 ..
인천공항공사, 제2회 국민 참..
미추홀구의회, 제8대 후반기 ..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주]경찰합동신문.경찰합동뉴스.발행겸 편집인 김기술.사장 김철환.편집국장 전세복.청소년 보호 책임자.양영보.등록번호 인천 다 06082 (http://fuv.co.kr)  무단전재및 재 배포금지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경인로 17(숭의동162-1)

 

대표전화.(032-215-7111.편집국.(032).884-0030 . email / policenews38@naver.com

 

Copyright(c)2020 경찰합동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